×
×

언론사 정책상 기사에는 홈페이지 주소를 포함한 URL 및 전화번호는 기입이 불가합니다.

상위노출을 보장해드리는 서비스는 아니지만 뉴스영역 자체가 최신 기사에 상위노출 가산점을 크게 부여하고 있기에 일반적으로는 상위노출이 잘 되는 편입니다. 

단, 실시간으로 업로드되는 기사량이 많은 키워드로 진행하셨다면 노출이 잘 되었다가도 빠르게 밀려날 가능성이 높습니다.

특정주제를 활용한 여러개의 기사를 지속적으로 송출해드릴 수 있습니다.

다만, 동일한 주제로 작성되는 기사는 비슷한 내용으로 작성될 수밖에 없으며 1번 송출이 완료된 언론사에서는 중복기사로 판단하여 패널티의 위험이 있어 송출을 거절합니다.

따라서 여러 언론사를 통해 송출되어야 하며, 안내드리고 있는 유어플랜 언론광고 1건의 송출비용은 최저가 언론사 책정된 진행비용이기 때문에 기사의 건수 및 컨택되는 언론사에 따라 진행비용이 추가될 수 있습니다.

유어플랜에서 제휴를 맺고 있는 언론사들은 모두 대표 포털사이트인 네이버와 다음에 노출되고 있습니다.

유어플랜에서 제휴되어 있는 약 150여개의 언론사 중 임의로 컨택되며, 희망하시는 언론사가 있으신 경우 컨택을 도와드릴 수 있으나 내용이나 언론사에 따라 추가비용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특정일 송출을 희망하시는 경우, 예약송출이 가능한 언론사를 컨택하여 희망하시는 일정에 맞추어 송출을 도와드리고 있습니다.

신청서를 작성해주시면 3일 이내로 원고를 전달드리며, 원고를 컨펌이 완료되면 2일 이내로 송출이 가능합니다.

플랜 | 배희숙 | 619-30-00437 | 전북 전주시 완산구 마전들로82
유어플랜의 자료를 무단 사용하는 광고 대행사들은
별도의 안내 없이 법적 조치를 취합니다